태클라스트 Tbook 16 Power 구입


이번에 태클라스트에서 출시한 듀얼OS 태블릿 Tbook 16 Power를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체리트레일 Z8750에 8G 램이라는 듀얼태블릿중에서는 최상급의 스펙을 가지고 있는 제품이죠. 듀얼 OS태블릿은 이전에 두가지를 사용해 봤으나 둘다 별로 만족스럽지는 않았습니다. 일단 베이트레일이라는 CPU 자체가 너무 답답하기도 했고 2G라는 램의 제약도 너무 컸죠. 그래서 일단 이녀석은 CPU와 램용량부터 맘에 들더군요. 그래서 이번에 정발되자마자 질러 봤습니다.



태블릿에는 서피스와 같은 킥스탠드가 달려있어 자체적으로 거치가 가능합니다. 개인적으로 굉장히 강점이라고 생각하는 부분인데, 일반적으로 도킹키보드와 결합하여 노트북처럼 사용하는 형태의 태블릿의 경우 펴지는 각도의 한계가 있어서 화면을 볼때 거북목으로 봐야하는 불편함이 있었습니다. 제가 바로 전에 사용하던 아이뮤즈 컨버터9가 그랬었죠. 그런데 Tbook 16 Power는 상당히 넓은 각도로 펴지기 때문에 화면을 편하게 볼 수 있었습니다.
거기다 키보드 없이 태블릿만으로 동영상등을 감상하기에도 아주 좋습니다. 이건 레노버 요가태블릿을 잠깐 사용하면서도 느낀부분인데요, 거치대를 따로 챙기는건 생각보다 아주 귀찮습니다.

사용 용도는 간단한 웹서핑과 서류작업, 그리고 게임인데 일단 어느정도는 제 기대에 맞는것 같습니다. 앞서 사용했던 듀얼태블릿들과 달리 윈도우에서도 답답하지 않고 화면이 작은걸 빼면 일반 컴퓨터 사용하듯이 편하게 사용 가능했습니다.
게임의 경우 용량의 문제로 아직 시험해보지 못한 게임들이 많지만 일단 이전 태블릿에서 제대로 못돌리던 게임들이 깔끔하게 돌아가는건 확인 했습니다. 다만 역시 아톰인 만큼 큰 기대는 하면 안되겠더군요. 어디까지나 몇년 지난 게임을 옵션 타협해서 간단히 돌릴만한정도지 위쳐3 같은 게임은 택도 없습니다.

화면은 다소 길쭉하다는 느낌입니다. 11.6인치로 16:9 비율인데, 한마디로 말해서 일반적인 스마트폰 화면과 같은 비율입니다. 스마트폰 을 크게 늘려놨다고 보면 됩니다. 여기서 다소 아쉬운 점이 있는데 기기 특성상 대부분 가로로 사용하게 되는데 안드로이드 환경에서 안그래도 좁은 세로화면이 하단부에 홈, 뒤로가기 버튼등에 의해 가려져서 더 좁아집니다.
양쪽으로 긴만큼 차라리 메뉴버튼은 오른쪽에 가도록 커스텀 했으면 어땠을까 싶네요.

또한 용량에 대한 아쉬움이 있는데 램용량을 보면 알 수 있지만 이 기기의 실질적인 용도는 안드로이드보다는 윈도우에 있습니다. 안드로이드에 8기가램은 너무나도 오버스펙이죠. 그런데 윈도우에 할당된 용량이 다소 적습니다. 모든 윈도우 업데이트를 마치고 나면 윈도우쪽 가용용량이 약 8기가 정도 남습니다. 만약 오피스를 사용하지 않아서 지운다고 치면 9기가 정도지요. 본격적으로 다른 프로그램을 설치하고자 한다면 SD카드는 필수입니다. 그런 반면 안드로이드는 가용용량이 19기가나 됩니다. 윈도우쪽 용량을 5~9기가 정도 더 늘렸다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남습니다.


그 외에 제가 사용하면서 알게된 몇가지 팁과 버그들을 적습니다.


1. 크롬이나 스팀 등 일부 프로그램에서 마우스 커서가 튀는 상황


다음과 같이 윈도우 상에서 크롬이나 스팀 등 일부 프로그램에서 마우스 커서가 순간이동하듯이 이곳저곳으로 튀어오르는 상황이 있습니다. 사용하는데 크게 문제가 있는것은 아니나 신경이 쓰인다면 다음과 같이 해결할 수 있습니다.



제어판의 마우스에 들어가서 포인터 탭으로 가면 구성표에 "Winodws 기본값 (시스템 구성)표)"로 선택되어 있는데 이것을 다른 항목으로 바꿔 주면 됩니다.



2. 일부 게임이나 프로그램에서 전체화면이 제데로 나오지 않을경우




일부 게임등에서 전체화면이 제대로 표시되지 않을경우 인텔 그래픽 제어판의 옵션에 들어가서 최신 그래픽 드라이버로 업데이트 해보세요.


3. 일부 게임이나 프로그램에서 전체화면이 제데로 나오지 않을경우 2



처음 윈도우를 시작하면 디스플레이 설정에서 "텍스트, 앱 및 다른 항목의 크기를 변경합니다." 이부분이 150%으로 맞춰져 있습니다. 이것을 100%으로 낮춰주세요. 만약 이렇게 하고 바탕화면의 아이콘이 너무 작다면 바탕화면에서 Ctrl을 누른채로 마우스 휠을 돌려 아이콘 크기를 늘리고 고급 디스플레이 설정에 들어가 아이콘 글자 크기를 조정하세요.
그외의 크기는 어쩔 수 없습니다. 아니면 상황에 맞춰 150~100 조절해서 사용해도 되고.




4. 프로그램 설치화면에서 한글이 깨질 경우

설정에서 윈도우 표시언어가 한국어로 되어있고 다른곳에서 한국어가 정상적으로 출력되는데 유독 프로그램 설치시에만 한국어가 깨져서 나올경우




위와 같이 작업표시줄에 선택적 기능으로 검색해서 들어간 다음 한국어 추가 글꼴을 설치해 보십시오.


5. 볼륨키 버그




사용하다가 볼륨키를 누르면 소리크기 조절이 되지 않고 위와 같은 상황이 되는 버그가 있습니다. +키를 누르면 내레이터 기능이 동작하고 -키를 누르면 스크린샷이 캡쳐됩니다.
본래 윈도우키와 볼륨키를 누르면 동작하는 기능인것 같은데 현재 재부팅 외에 다른 해결방법은 모르겠더군요. 태클라스트에 문의를 해봐야겠습니다.

덧글

  • PFN 2017/01/22 22:21 #

    전혀 아는바는 없지만 맨 아래는 혹시 전면 윈도우키 버그가 아닐까 싶은데
    제어판에서 키보드라고 나온 장치중 하나가 윈도우키니까 그거 한번 꺼보시길
  • 2017/01/26 01:07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1/26 23:4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7/01/27 00:49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1/27 14:01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7/01/27 20:0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7/01/28 01:53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2/02 00:4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